게시판

내 가슴앓이

2018.04.16 22:13

두둥둥 조회 수:4

영원한 추억으로

간직하는 까닭은

당신 향해 묻어둔

소중한 아픔 때문입니다.

 

ylaup6X.jpg